노동자 연대

전체 기사
노동자연대 단체
노동자연대TV

기아차 사장 조남홍은 퇴진하라

조남홍이 기아차 사장이 됐다. 조남홍은 김우용 동지를 구속‍·‍해고했고, 안전사고처리운영규정을 만들어 현장을 유린했고, 그 규정을 내세워 70명이 넘는 노동자들을 고소고발한 자다.

조남홍은 기아차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정당한 투쟁을 폭력적으로 탄압했으며, 급기야는 3백여 명의 용역깡패들을 노동자들의 땀이 배인 신성한 일터로 들여온 장본인이다.

2월 2일에는 비정규직지회 사무장 박종환 동지를 연행하기 위해 경찰이 출근버스를 세우고 불심검문을 하는 일이 벌어졌다.
정규직 조합원이 저항하고 몸싸움까지 벌였지만 경찰은 출근버스를 파출소로 강제 이동시켜 박종환 동지를 연행했다.

비정규직지회는, 이 날 출근버스 안에서 어떤 사람이 뒷좌석에서 전화로 계속 외부와 접촉하다가, 정규직 조합원이 “어디 직원이냐”고 묻자 “난 본관 총무팀 소속이다”라고 밝혔다고 폭로했다.

이처럼 ‘조폭 두목’ 조남홍은 노골적으로 노동자를 탄압해 왔고 이제는 기아차 사장이 돼 기아 전체 노동자들을 탄압하려 한다. 우리는 더러운 ‘깡패두목’이 노동자 탄압을 벌일 수 없도록 사장 자리에서 쫓아내는 투쟁을 만들어내야 한다.